닫기

나눔으로 더 넉넉한 한가위(R) > 뉴스

본문 바로가기
  • 연중캠페인
  • 함께한 50년 꿈꾸는 100년
라디오문자참여
#0891
방송시간 : 앵커 : 기사(영상)제보 : 전화 061)270-9100
전체기사다시보기전체기사다시보기전체기사다시보기전체기사다시보기프로그램소개맛있는 바다레시피다시보기미리보기방송내용 문의처유튜브프로그램소개다시보기미리보기시청자참여방송내용 문의처유튜브프로그램소개다시보기시청자참여프로그램소개다시보기유튜브다시보기유튜브다시보기프로그램소개다시보기프로그램소개바로가기(부산MBC)시사르포 여기는 지금뉴스매거진 M바다한상천년의 전라도다시보기프로그램소개바로가기(광주MBC)프로그램소개프로그램소개바로가기(여수MBC)프로그램소개바로가기(대전MBC)프로그램소개바로가기(울산MBC)프로그램소개다시듣기청취자게시판알려드립니다선곡표&당첨자사연과 신청곡축하합니다사진방코너소개프로그램소개다시듣기청취자게시판수취인분명내 시선이 멈춘 페이지거침 없이 이불킥사연과 신청곡쏘D에게 한마디정희사진관선곡표·당첨확인코너소개프로그램소개다시듣기청취자게시판공지사항사연&신청곡사진과 함께 추억을그래! 결심했어네 마음을 보여줘선곡표내 맘대로 차트쇼코너소개보이는 라디오프로그램 소개다시듣기청취자게시판운영규정자료실시청자위원회시청자미디어센터 소개공지사항미디어강좌시청자프로그램 안내포토갤러리Q&A 게시판고충처리인신청방법운영내규활동사항 공표신청접수종류와 효과특성과 절차협찬광고광고요금프로그램 소개

나눔으로 더 넉넉한 한가위(R)

기사 정보

작성기자 문연철 (H) 작성일18-09-24 21:10 조회162회 댓글0건

본문


◀ANC▶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라는
속담처럼 추석 명절은 넉넉함과 인심이
넘치는데요.

 차례음식 하나도 이웃과 나누는
미풍양속은 지금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문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맛깔스런 전을 부치고 햅쌀로 빚은
송편과 소고기 주물럭,한과도 장만했습니다.

 형편 때문에 차례상을 차리지못하는 이웃을
위해 주민들이 팔을 걷어부쳤습니다.
 
 ◀INT▶ 고옥희(강진새마을부녀회장)
"외롭고 쓸쓸한 우리의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명절의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하고자하는
마음으로 정성껏 맛있게 만들었습니다.

 이틀에 걸쳐 만든 차례음식들은 정성껏 포장해
홀로사는 노인 가정 등을 찾아가 전달하고
안부도 살폈습니다.

 거동조차 불편해 집안에서만 생활하는
이들에게 최고의 명절 선물이 됐습니다.

 ◀INT▶ 정효심 (91살)
"여기까지 올라오는 것이 험한데 올라오시고 너무나도 감사하요."

 ◀INT▶ 안영례 (65)
"(차례음식) 할 수 도 없고 또 대개 안하잖아요.그러다보니 (음식을)받으니깐 고맙기도 하고 좋죠."
 
 이번에 차례음식을 전달한 가정은
모두 120가구,

 3년 째 이같은 나눔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INT▶ 이승옥 강진군수
"어려운 이웃들에게 추석을 쇨 수 있는 간단한 이런 음식들을 자원봉사단체전체가 모여 이런 상을 만들었습니다."

 명절음식을 이웃과 나눠 먹는 미풍양속을
지키며 넉넉한 정과 인심이 넘쳐나는
한가위로 만들고 있습니다.

 MBC 뉴스 문연철입니다.
          ◀END▶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Comments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찾아오시는 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방송편성규약 목포MBC클린센터 고충처리인 광고안내 프로그램구매 아나운서ㆍ기자소개 시청자위원회 시청자미디어센터 시청자문의 CI다운로드
  • 목포문화방송(주)
    TV CH23 DMB CH8 AM 1386Khz FM4U 102.3Mhz 표준FM 89.1Mhz
    58700 전라남도 목포시 영산로 334 (용당동 1096-1) 전화 061-270-9000~3 팩스 061-270-9209
    www.mpmbc.co.kr
  • qrcode